Home

 

Home

신앙칼럼

스케쥴

갤러리

 MusicBox

방명록

메모

오늘 3 | 어제 4 | ▒ 전체 62101
▒ 신 앙 칼 럼 ▒

    박정호
    -"주여 오늘의 나의 길에서"- 최민순 신부님의 글
-“주여 오늘의 나의 길에서”(최 민 순)-

주여,
오늘의 나의 길에서
험한 산이 옮겨지기를
기도하지 않습니다.
다만 저에게
고갯길을 올라가도록 힘을 주소서.

내가 가는 길에 부딪히는
돌이 저절로 굴러가기를
원하지 않습니다.
그 넘어지게 하는 돌을
오히려 발판으로
만들어 가게 하소서.

넓은 길, 편편한 길
그런 길을 바라지 않습니다.
다만 좁고 험한 길이라도
주와 함께 가도록
더욱 깊은 믿음 주소서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--아  멘---
Prev   그러면 우리는 이방인인가? 박정호
Next   성탄(누구를 낳을 것인가?) 박정호

     
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예인modify by칼리
하부단

E-mail : gratia1@korea.com

Copyright(C) 2002 by gratia,All Right Reserved